연예

"가족 때문에" 리즈 시절 은퇴한 '대장금' 홍리나는...

능력 있는 여성 연기자들이, 결혼 이후 생홝에 몰두하느라 연기를 못하는 안타까운 현실도....

김영미 | 기사입력 2024/03/25 [17:16]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가족 때문에" 리즈 시절 은퇴한 '대장금' 홍리나는...

은퇴 후 20년만에 전한, 미국에서의 깜짝 근황

홍리나와 절친한 연예계 동료였던 채시라, 목소리만 듣고도

 

  젆성기 시절 채시라와 홍리나는....© 운영자


[yeowonnews.com=김영미 기자] 연예계를 은퇴하고 미국에서 생활하고 있는 배우 홍리나의 은퇴 후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24일 첫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인생토크 송승환의 초대'에 배우 채시라가 첫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송승환은 홍리나와 깜짝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과거 홍리나와 절친한 연예계 동료였던 채시라는 목소리만 듣고도 홍리나임을 알아챘다.

 

채시라는 "목소리만 들어도 리나다"라며 "너무 미안하다 리나야. 내가 먼저 연락을 했어야 하는데 연락처가 없어졌다"며 "너희 어머니한테 연락을 드릴까 그랬다"며 연락하지 못한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채시라와 홍리나는 1995년 종영한 MBC 드라마 '아들의 여자'에서 처음 호흡을 맞췄다. 홍리나는 "그때는 우리가 처음 만나서 급속도로 친해졌다. 결혼을 안 했을 때니까 서로 남자 이상형 같은 거 말하고 그랬다. 그때 기억이 난다"고 회상했다.

 

송승환은 홍리나에게 "결혼하고 미국 간 지 얼마나 된 거냐"고 근황을 물었고, 홍리나는 "제가 18년~19년 정도 있었던 것 같다"면서 "연기를 안 하려고 한 것은 아닌데 아이를 키우다 보니까, 한국도 아니고 미국에서 키우다 보니까 어찌어찌 세월이 갔다"라고 미국에서 육아에 전념해왔다고 밝혔다.

 

김영미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홍리나 #채히라 #송승환 #연기#세월 #육아 #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