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19禁 연극이 온다... ‘카사노바’, 외국인 배우 캐스팅

이름은 '19금'이라 했지만, '19금'이 어느 정도일지, 금지된 것은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극

이정운 | 기사입력 2024/06/11 [22:40]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19禁 연극이 온다... ‘카사노바’, 외국인 배우 캐스팅

관능+예술적 경험 극대화... 6월 21일 개막!

세상의 눈을 피해 위험한 사랑을 나누는... 

 

 

[yeowonnews.com=이정운 기자] 파격적인 노출과 감각적인 연출이 어우러진 연극 ‘카사노바’가 오는 6월 21일부터 9월 22일까지 압구정 윤당아트홀 1관에서 공연된다.

 

▲ 연극 '카사노바'의 이색적인  포스터...19금이다  © 운영자

 

연극 ‘카사노바’(제작: ㈜폴라베어픽쳐스/ 작.연출 서상우)는 ‘메디치’ 가문의 양자로 들어가게 된 ‘카사노바’가 ‘메디치’ 가문의 외동딸 ‘로셀라’에게 첫눈에 반했고, 마음을 열지 않던 로셀라도 끊임없는 카사노바의 구애에 결국 두 사람은 세상의 눈을 피해 위험한 사랑을 나누는 이야기다.

  

 

이번 공연은 캐스팅만으로도 시선을 사로잡았다.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드러내며 상황을 주도해 당당한 매력이 돋보이는 남자 주인공 ‘카사노바’역에는 해리 벤자민(Harry Benjamin), 이안 슈츠만(Ian Schutzman)이 캐스팅됐다.

 

  

아름다운 외모와 귀족의 품격이 느껴지는 고고한 존재 ‘로셀라’ 역은 세아 웨디스(Svea Wedis), 아나 루지에로(Ana Ruggiero)가 연기한다.

 

  

여기에 매혹적인 ‘카사노바’의 그녀 ‘소피아’ 역에 루나 키조(Luna Kidjo), 엘리야 호크베그(Eliya Hochbrg)가, ‘메디치’ 백작 역에 다미르 살리호브(Damir Salikhow), 클레르 나쉬(Clair Nashk)가 함께한다.

 

  

연출을 맡은 서상우는 “외국인 배우들이 영어로 공연해 그동안 만날 수 없었던 독특한 매력을 더할 예정이다. 특히 신체의 아름다움, 사랑을 속삭이는 언어의 아름다움 등을 통해 깊이 있는 예술적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무대에 그래픽을 정교하게 투사하는 ‘3D 프로젝션 맵핑(Projection Mapping)’ 기술과 탄탄하고 섬세한 연출력으로 우리 안에 잠자고 있던 본능을 깨우며 놀라움과 재미를 극대화한다.

  

 

숨겨진 욕망을 자극할 카사노바&로셀라의 밤으로 초대하는 연극 ‘카사노바’는 6월 21일 금요일부터 9월 22일 일요일까지 압구정 윤당아트홀 1관에서 공연된다.

  

이정운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카사노바 #19금 #정교 #투사 #초대 #아구정 #본능 #극대화 #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