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 후 재회는 NO!! "또 헤어질 게 뻔해서!!"

운영자 | 기사입력 2019/05/07 [14:3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옛 연인과 다시 사귀지 않겠다, "또 헤어질 게 뻔한데 뭐!"

 

한 번 헤어진 연인과 다시 사귈 의사가 있느냐는 질문은, 결혼정보 회사나, 방송의 미혼남여  

연애 관련 프로에서 자주 나오는 질문이다. 연합뉴스에 의하면 이런 질문에 대해, 미혼 남여의 대다수가 "NO!" 를 선언한 것으로 나타났다. 

 

즉 미혼남녀 2명 중 1명은 '똑같은 이유로 또 헤어질 수 있다'는 이유로, 헤어진 전 연인과 다시 사귀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정보회사 듀오는 미혼남녀 336명(남 164명·여 172명)을 대상으로 '이별 후 재회'에 대한 설문조사를 한 결과 '헤어진 옛 애인과 연락을 주고받는다'는 답이 52.7%였다고 7일 전했다.

그러나 헤어진 옛 연인과 다시 사귈 수 있느냐는 물음에는 응답자 61.3%가 '아니다'라고 답했다.

 

▲ 다시 만나 봐야, 헤어질 때와 똑같은 이유로 또 헤어질 것이 뻔해서, 헤어진 애인과 사랑을 부활시키진 않으리라고....(사진 연합뉴스)     © 운영자

 

그 이유로는 '다시 만나도 똑같은 이유로 헤어질 것을 알기에'라는 답이 57.3%로 가장 많았다.

이어 '이미 마음을 정리했기 때문에'(24.8%), '한 번 만난 사람과는 두 번 만나지 않아서'(7.3%), '안 좋게 이별했기 때문에'(5.8%) 등의 순이었다.

 

헤어진 연인과 다시 만날 수 있다고 한 사람들은 '헤어진 뒤에 계속 생각이 나서'(29.2%)를 가장 큰 이유로 꼽았다. 이어 '다시 만나면 전보다 잘 만날 수 있을 것 같아서'(26.2%), '아직 좋아하는 마음이 남아 있어서'(23.1%), '이 사람보다 더 좋은 사람을 만나기 힘들어서'(13.1%) 등의 답이 나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미혼남여,#헤어진 애인,#듀오,#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