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집단성폭행 의혹 최종훈, 포승줄 묶일까?…오늘 영장실질심사

연예인은 절제와 인내가 기본이다. 그 대표적 케이스가 BTS다. 문제된 연예인들은 절제도 인내도...

윤영미에디터 | 기사입력 2019/05/09 [11:07]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집단성폭행 의혹' 최종훈 영장심사 출석…질문에 묵묵부답

 

'집단 성폭행 가담 의혹'을 받는 가수 최종훈(29)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9일 법원에 출석했다. 최종훈은 이날 오전 10시 10분께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에 도착했다.

 

최종훈은 '혐의를 인정하느냐', '왜 혐의를 부인하느냐', '피해자에게 하고 싶은 말 없느냐'는 등 취재진 질문에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고 법정으로 들어갔다.

 

▲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특수준강간) 등 혐의를 받는 가수 최종훈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9일 서초구 서울지방법원으로 출석하고 있다.     © 운영자

 

연합뉴스에 의하면 법원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특수준강간) 등 혐의로 최종훈과 일반인 2명 등 총 3명의 영장실질심사를 열고 구속 필요성을 심리한다.


최종훈 등은 2016년 강원 홍천 등에서 여성을 집단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는다. 앞서 한 언론은 2016년 3월 여성 A씨가 가수 정준영(30), 최종훈 등이 참여한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 일행과 술을 마신 뒤 정신을 잃었고 성폭행당한 정황이 있다고 보도했다.

 

경찰은 피해를 주장하는 여성의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에 착수, 지난달 30일 최종훈을 피고소인 신분으로 불러 성폭행이 있었는지 조사했다. 최종훈은 혐의를 부인하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준영 역시 같은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최종훈 등 3명의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가려질 것으로 전망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집단성폭행#의혹#최종훈#구속영장심사#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