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류현진, MLB닷컴 사이영상 가상투표에서 압도적 1위

류현진 뉴스, 하도 많아서 어느 것이 어느 건지 헷갈린다고...그런 거 따질 거 없이 그냥 박수만!

이정운 | 기사입력 2019/06/06 [13:3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현재 최고투수는 류현진…MLB닷컴 사이영상, ESPN 올스타 선발
MLB 가상 사이영상 투표에서 38표 중 35표가 류현진
ESPN 미리 보는 올스타 선정하며 NL 선발로 류현진

 

현재 메이저리그 최고 투수는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다. 기록이 증명하고, 미국 현지 언론이 인정했다.

 

MLB닷컴은 가상 사이영상 투표에서 류현진을 내셔널리그(NL) 수상자로 꼽았다. ESPN은 미리 보는 올스타 라인업을 정하며 류현진은 NL 선발투수로 내세웠다고 연합뉴스는 전했다.

 

▲ 류현진(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 7회에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이날 선발 등판해 7이닝 무실점 역투를 선보인 류현진은 팀의 9-0 완승 속에 시즌 9승(1패)과 개인 통산 49승째를 챙겼다.     © 운영자


MLB닷컴은 6일(한국시간) 소속 기자 38명의 가상 사이영상 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류현진의 압승이었다. 38명 중 35명이 류현진에게 1위 표를 줬다.

 

MLB닷컴은 "류현진의 직구는 시속 90마일(약 145㎞)을 넘을 때가 많지 않다. 하지만 그는 제구와 공의 움직임으로 좋은 투구를 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준다"며 "현재 류현진을 보면 그가 어깨 부상으로 2015, 2016년에 고생했다는 걸 기억하기조차 어렵다.

 

지금이 류현진 최고의 순간이다. 류현진은 내셔널리그 평균자책점(1.48), 이닝당 출루허용(0.808), 조정 평균자책점(282)에서 모두 선두를 달리고 있다"고 설명을 더 했다.

 

MLB닷컴이 제시한 수치는 류현진이 5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을 치르기 전의 기록이다. 류현진은 애리조나전에서 7이닝 3피안타 무실점 호투를 펼쳐 평균자책점을 1.35로 더 낮췄다. 이닝당 출루허용도 0.78로 더 좋아졌다.

 

▲ 류현진은 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3피안타 무실점 무사사구의 완벽한 투구를 했다. 시즌 평균자책점을 1.48에서 1.35로 더 낮췄다     © 운영자

 

류현진은 압도적인 성적으로 MLB닷컴 기자들의 표심을 얻었다. 맥스 셔저(워싱턴 내셔널스)가 1위 표 2장을 얻었고, 스티븐 스트래즈버그(워싱턴)가 나머지 1장을 받았다. 아메리칸리그에서는 저스틴 벌랜더가 38표 중 30표를 얻어 '현재 1위'로 평가받았다.

 

류현진은 9승 1패 평균자책점 1.35를 기록 중이다. 9승 2패 평균자책점 2.27을 올린 벌랜더보다 더 좋은 성적을 올리고 있다. 현지 언론은 류현진의 생애 첫 올스타 선발도 점치고 있다.

 

ESPN은 류현진을 미리 보는 올스타전 내셔널리그 선발투수로 꼽았다. 이어 "거의 모든 투수가 삼진을 잡으려고 애쓰는 동안 류현진은 제구 등 커맨드와 효율적인 투구의 중요성을 알리고 있다.

 

류현진은 5월에 45⅔이닝을 던지는 동안 홈런 1개만을 허용하고 3점만 내줬다"며 "다저스는 퀄리파잉 오퍼를 제시해 류현진을 잡은 선택에 무척 만족하고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현진#메이저리그#최고투수#생애최고#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