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경제 > 기업

매출 1천억 넘는 대기업 계열사 106곳은 매출 과반이 내부거래

대기업...국가 경제에 기여도 했지만, 구멍가게처럼 제식구들만 챙기는 집단..돈이라면 체면불구...

김석주 | 기사입력 2019/06/06 [15:5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매출 1천억 넘는 대기업 계열사 106곳은 매출 과반이 내부거래
SK그룹 내부거래 비율 가장 높아…카카오도 급증
인포맥스 상호출자제한 대상 기업 집단 분석

 

자산 10조원 이상인 대기업 집단 소속 계열사 중 100곳 이상이 작년 매출이 1천억원을 넘으면서 이 매출의 절반 이상을 국내 계열사 간 내부거래로 채운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금융정보 서비스기관 인포맥스가 상호출자제한 대상(자산 10조원 이상) 34개 대기업 집단의 내부거래 현황을 분석한 결과 이들 집단의 계열사 106곳은 작년 매출이 1천억원을 넘기면서 내부거래 비중이 50% 이상인 것으로 집계됐다.

 

연합뉴스에 의하면 올해 지정된 상호출자제한 대상 대기업 집단 소속 계열사는 총 1천421곳이며, 이 중에서 작년 매출이 1천억원을 넘긴 회사는 521곳이다. 삼성그룹에서는 삼성SDS와 삼성엔지니어링, 제일기획 등 17곳이 매출의 절반 이상을 내부거래로 채웠다.

 

▲ 매출 1천억 넘는 대기업 계열사 106곳은 매출 과반이 내부거래     © 운영자


삼성SDS의 경우 작년 매출이 5조837억원이었는데 내부거래는 3조7천533억원으로 비중이 73.8%에 달했다. 내부거래 비중은 전년 77.2%에 비해서는 3.4% 포인트 낮아진 것이다.

 

그룹 내에서 내부거래 비중이 90%를 넘긴 계열사는 삼성전자로지텍(90.7%), 스테코(96.6%), 미라콤아이앤씨(91.1%), 삼성경제연구소(99.1%), 에스티엠(95.5%), 삼성생명서비스손해사정(100%), 삼성화재서비스손해사정(100%) 등 7곳이다.

 

현대자동차그룹에서는 13곳이 매출의 절반 이상을 내부거래로 채우면서 매출 1천억원을 넘겼다. 현대모비스는 작년 매출 20조5천171억원 중 11조1천104억원(54.2%)이 내부거래 금액이었다. 최근 오너 일가가 지분 처분에 나선 이노션도 내부거래 비중이 50.5%였다.

 

SK그룹에서도 17곳이 매출 1천억원 이상이면서 내부거래 비중이 50%를 넘겼다. SK에너지가 작년 매출 34조8천76억원 중 20조217억원(57.5%)을 내부거래로 달성했다. LG그룹에선 계열사 10곳이 매출 1천억이 넘으면서 내부거래 비중이 50%를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일감몰아주기 논란이 제기된 바 있는 물류회사 판토스의 내부거래 비중은 2017년 69.5%에서 작년 68.7%로 소폭 낮아졌다. ㈜LG는 내부거래 비중이 2017년 53.0%에서 작년 49.2%로 낮아졌다. 총수가 있는 28개 상호출자제한 기업집단의 총 내부거래액은 166조원으로 2017년 대비 5.4% 증가했고, 2018년 전체 내부거래 비율은 12.86%로 전년보다 0.05%포인트 높아졌다.

 

전체 내부거래액 증가와 함께 전체 매출액도 1천290조8천100억원으로 5.1% 불어나면서 전체 내부거래 비율이 미세하게 높아진 것으로 풀이된다. 28개 기업집단 중 과반수인 17개 집단에서 내부거래 비율이 감소했다. KCC는 내부거래 비율이 8.96%에서 5.80%로 3.16%포인트 내려갔고 현대백화점그룹은 13.04%에서 9.96%로 3.08%포인트 하락했다.

 

11개 기업집단의 내부거래 비율은 증가했는데, 카카오가 2017년 3.96%에서 작년 13.31%로 9.34%포인트 늘어 눈길을 끈다. 이어 효성(3.39%p), 현대중공업(2.45%p), 부영(1.96%p), OCI(1.54%p), 롯데(1.07%p)가 내부거래 비율이 2017년보다 1%포인트 이상 늘었다. SK의 경우 내부거래 비율은 다소 줄어들었지만 여전히 25.18%로 28개 기업집단 중 내부거래 비율이 가장 높았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총수일가 지분이 30% 이상인 상장회사와 20% 이상인 비상장회사에 대해선 사익편취 규제 대상으로 분류하고서 내부거래 금액이 200억원 이상이거나 매출의 12% 이상이면 일감 몰아주기 등 불공정거래가 이뤄지는지 확인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기업계열사#내부거래#공정위#기업진단분석#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