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연예

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폭로 "다른 피해자 생기는 거 막겠다"

사랑은 축복 받을 일...그러나 상대를 속이고 양다리를 걸치는 건 사랑이 아니라 장난이고 배신

이정운 | 기사입력 2019/06/07 [06:30]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폭로…“다른 피해자 생기는 것 못 봐”

 

가수 장재인이 공개 연애 상대인 남태현의 양다리 의혹을 폭로했다. 장재연은 7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태현이 다른 여성과 연락한 것으로 추측되는 메신저 캡처를 올렸다.

 

헤럴드팝에 의하면 메신저에서 남태현은 상대 여성에게 “장재인이랑 애매하다. 얼마 전 누나가 나랑 있고 싶어 하지 않았냐”고 물었다. 그러자 이 여성은 “내가 너랑 같이 있고 싶었던 건 최소한 네가 여자 친구가 없다는 전제 아래다. 한 달 전에 헤어졌다며”라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사랑은 신뢰이며 존중이거늘 이제 막 시작한 연인이 양다리라니 기가 막히네요. 색이 분명한 뮤지션들의 공개연애라 맘속으로 축하해 주었는데, 남태현 이 남자 아주 양아치였어요. 댓글은 왜 막았는지 비난 받을 짓을 했으면 비난 받아야죠. 정말 인성 쓰레기인 연예인들 좀 이제는안보고 인듣고 싶어요" 대학생 P씨는 과격한 말로 비난을 쏟아냈다.

 

▲ 남태현♥장재인 열애 인정 사진=장재인, 남태현 인스타그램(mbn)     © 운영자

 

이 같은 메시지와 함께 장재인은 “알아가는 사이에 멋대로 공개연애라고 인정해 버려서 내 회사 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 놓고 이렇게 살려면 공개를 하지 말아야지”라며 “왜 그렇게 공개 연애랑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이 이러니까 그랬네”라고 지적했다.

 

이어 장재인은 “그동안 다른 여자들은 조용히 넘어갔나 본데 나는 다른 피해자 생기는 거 더 못 본다. 정신 차릴 일 없겠지만 최소한의 양심이라고 가지고 살아라”라고 했다.

 

장재인은 또 이 여성과 나눈 SNS 메시지도 추가로 공개했다. 여성은 인스타그램 다이렉트 메신저를 통해 “죄송하다. 고민 많이 했는데 그래도 아는 게 나을 것 같아서. 그저께 같이 있었다. 나랑”이라고 고백했다. 이 여성은 또 “저는 여자친구 있는 거 알았으면 절대로 시작 안 했을 관계고, 걔 말로는 오래전에 끝났고 재인 씨 회사 측에서 결별설을 못 내게 해 못 내고 있다고 들었다. 전부 거짓말이었던 것 같다”고 했다.

 

메신저 흐름 상 남태현이 장재인과 메신저 속 여성을 두고 양다리를 걸쳤다고 추측된다. 장재인과 남태현은 최근 방송중인 tvN ‘작업실’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 방송 시작 전 열애설을 인정하며 뮤지션 커플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6일 방송된 ‘작업실’에서 장재인은 남태현과 첫 데이트를 하며 호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방송 하루 만에 장재인이 폭로 글을 남긴 것이다.

 

장재인은 폭로 글을 게시한 후 1시간여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있는 모든 게시물을 삭제했다. 그러나 해당 게시물은 캡처된 이미지로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다.

이를 본 많은 네티즌은 남태현의 인스타그램에 몰려가 비난을 퍼부었다. 이에 남태현은 댓글 기능을 제한했다.

 

이하 장재인 인스타그램 글 전문.

1.
알아가는 사이에 멋대로 공개연애라고 인정해버려서 내 회사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놓고, 이렇게 살려면 공개를 하지 말아야지. 왜 그렇게 공개연애랑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이 이러니까 그랬네.

남태현씨 그리고 특히나 남태현씨 팬들 저한테 악성 디엠 악플 좀 그만 보내요. 그동안 다른 여자분들은 조용히 넘어갔나본데 나는 다른 피해자 생기는 거 더 못 본다.

정신차릴 일은 없겠지만 최소한의 양심이라도 가지고 살아라.

2.
 @souththth + 작업실에서 선약이라고 우겼어 라고 얘기하라 한 거 저 분이에요~

본인이 여기저기 약속하고 깐거 자기 이미지 안 좋을까봐 걱정하길래 제가 우긴거로 하기로 했었습니다.

3.
 "작업실 멤버들, 단체방 나간 거 연락 끊긴 거 많이 미안하게 생각해요. 저 분이 다른 사람들과 연락하는 거 특히 작업실 단체방 연락하는 거로 너무 많이 화를 내서 제가 나가기로 한 거였어요"

제 메모에요. 다른 사람도 자기 처럼 사는 줄 알았나 봅니다. 좋은 사람들과 멀어져 마음이 안 좋네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장재인#남태현#양다리#공개연애#폭로#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