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뮤플리서 '뭐해' 공개... 강렬 빗속 퍼포먼스 선보여

강다니엘의 아이디어로 중무장... 비 내리는 연출+스트리트 무드로 재탄생한 ‘뭐해’

윤영미 | 기사입력 2019/09/09 [07:39]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강다니엘, 뮤플리서 '뭐 해' 공개... 강렬 빗속 퍼포먼스 선보여

클라이맥스로 치달으면서 비가 내리기 시작,

빗속에서 펼쳐지는 퍼포먼스가 압도적이다. 

 

 

▲     © 운영자


강다니엘이 빗속에서 시선을 사로잡는 강렬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강다니엘은 지난 6일 음악 전문 채널 '뮤플리' 공식 유튜브를 통해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의 타이틀곡 '뭐해'를 공개, 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영상에서 강다니엘은 어두운 골목 사이에서 눈에 띄는 빨간 후디에 청재킷을 착용하고 홀로 퍼포먼스를 시작한다. 보랏빛 조명이 포인트인 다른 골목으로 장소가 바뀌고 댄서가 합류하면서 분위기는 또 한 번 바뀐다. 

 

 

강다니엘은 이번 콘텐츠를 위해 솔로 퍼포먼스에 맞게 안무팀 인원부터 디테일까지 기존 안무를 변형하기도 했다고. 강다니엘 특유의 섹시한 춤선과 파워풀함이 가득하다.

 


강다니엘은 이번 콘텐츠를 위해 솔로 퍼포먼스에 맞게 안무팀 인원부터 디테일까지 기존 안무를 변형하기도 했다고. 강다니엘 특유의 섹시한 춤선과 파워풀함이 가득하다.


특히 클라이맥스로 치달으면서 비가 내리기 시작, 빗속에서 펼쳐지는 퍼포먼스가 압도적이다. 비 내리는 연출과 스트리트 무드는 모두 강다니엘의 아이디어. 강다니엘은 콘텐츠 기획 단계부터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며 의욕적으로 임했다는 후문. 감각적인 원색이 가득했던 공식 뮤직비디오와는 전혀 다른 콘셉트를 보여주며 더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뭐해'에서 강렬한 강다니엘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면, 청량한 강다니엘도 뒤이어 준비 중이다. 오는 8일 오후 공개를 앞두고 있는 'I HOPE'는 '뭐해'와는 또 다른, 청량 콘셉트로 촬영했다. 푸른 들판에서 촬영 중인 모습이 스포일러로 공개되기도 한 'I HOPE'는 드론을 활동해 안무 대형 변화 등을 보다 효과적으로 연출할 예정.

 

한편 강다니엘은 팬미팅 투어를 위해 방콕에 도착, 오늘 현지 시간 기준 오후 7시부터 공연이 시작되며, 방콕에서 현지 팬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강다니엘,#팬미팅,#뭐해,#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