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김학범팀, 11월 UAE 2019 두바이컵 대회 참가한다

한국 U-22 남자대표팀에서 장차, 손흥민 같은 세계적인 선수가 나오기를, 국민들은 학수고대

이정운 | 기사입력 2019/10/29 [07:50]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학범팀, 11월 UAE 2019 두바이컵 친선대회 참가한다

 

대한민국을 비롯해 사우디아라비아, 바레인, UAE, 이라크,

우즈베키스탄 등  6개국의 U-22 대표팀이 참가. 

 

[yeowonnews.com=이정운] 앞으로 국가대표 선수가 많이 배출되리라고 예상되는,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2 남자대표팀이 오는 11월 UAE에서 열리는 ‘2019 두바이컵’ 친선대회에 참가한다.

 

다음달 13일(수)부터 일주일간 개최되는 이 대회에는 대한민국을 비롯해 사우디아라비아, 바레인, UAE, 이라크, 우즈베키스탄 등 총 6개국의 U-22 대표팀이 참가한다. 팀 별로 4경기씩 치르며, 1~3위 팀에게 트로피를 시상한다.

 

우승팀은 승점, 승자승 등의 순으로 결정하며, 득점상, 골키퍼상, MVP 등 개인상도 푸짐하다고 한다.

 

▲  김학범감독이 이끄는 U-22 팀은,    ‘2019 두바이컵’ 친선대회에 참가한다   © 운영자


대표팀은 13일(수) 사우디아라비아와의 경기를 시작으로, 15일(금) 바레인, 17일(일) 이라크, 19일(화) UAE와 각각 경기를 펼친다. 내년 AFC 본선 같은 조 상대와 대진 편성하지 않는 대회 방식에 따라, 우즈베키스탄과는 경기를 하지 않는다.

 

대표팀의 모든 경기는 20시 45분(한국시간)에 킥오프되며, 중계는 추후 결정된다.

한편, 김학범 감독은 “참가팀 모두가 AFC 챔피언십 본선 참가를 확정한 팀들이고, 우리 경쟁력을 냉철히 시험해볼 수 있는 기회”라며, “중동팀과의 경기들을 통해 본선 대비 실전 경험을 쌓고, 전술과 선수들을 점검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학범,#두바이,#6개국,#개인상,#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