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사회

20대 우울증, 5년 만에 왜 2배씩이나 증가했을까?

'세상은 넓고 할 일은 많다'는 얘기, 귀 담아 들을 필요 있다. 젊음은 돈 주고도 못 사는 큰 재산!!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19/11/29 [07:16]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20대 우울증, 5년 만에 왜 2배씩이나  증가했을까?

우울한 대한민국…20대 우울증 5년 만에 2배 증가

이태규 "20대 우울증·조울증 범사회적 고민 필요"


[yeowonnews.com = 이정운기자] 20대 우울증 환자가 5년 전보다 2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바른미래당 이태규 의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20대 우울증 환자는 9만8천434명으로 5년 전인 2014년 4만9천975명보다 2배 가까이 늘었다.

 

"나의 20대는 그래도 패기와 희망이 있었어요. 개천에서 용도 제법 나오고 말이죠. 그런데 요즘 20대는 패기는커녕 하루 하루 그냥 버티는 것 같아요. 개천에서 용은 커녕 미꾸라지도 나올 수 없는 사회가 돼 버렸으니 한숨만 나올 법도 하지. 암요 .그렇구 말구" 20대 손자를 두었다는 최모씨는 취업난에 이리 뛰고 저리 뛰는 손자를 보면서 가슴이 미어진다고 또 한숨을 쉰다

 

▲     © 운영자

 

연합뉴스에 의하면 전체 우울증 환자는 75만1천930명으로 2014년 58만8천155명 대비 28% 증가했다. 올해 9월 기준 환자 수는 68만2천631명이다.


연령별로 보면 60대가 13만3천712명으로 가장 많았고 50대가 12만9천255명, 70대 12만1천193명, 20대 9만8천434명, 30대 9만3천389명, 80세 이상 5만6천431명, 10대 4만2천535명 등의 순이었다.

 

특히 20대와 10대의 증가세는 다른 연령대보다 가팔랐다.20대는 2014년 4만9천975명에서 지난해 9만8천434명으로 97% 급증하며 30대를 앞질렀다. 10대는 전체 환자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적었지만 2014년 2만3천885명에서 지난해 4만2천535명으로 78% 증가했다.

 

[표] 10·20대 우울증 환자 현황

▲ [표] 10·20대 우울증 환자 현황     © 운영자

 

우울증 환자 증가에 따라 진료비도 크게 늘었다. 지난해 우울증 치료비는 3천319억4천139만원으로 2014년 2천235억4천663만원보다 48% 증가했다. 조울증 역시 전체 환자가 2014년 7만5천616명에서 지난해 9만4천129명으로 24% 증가해 곧 1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예측됐다. 올해 환자는 9월까지 9만3천573명에 달했다.

 

연령별로 보면 20대가 1만7천458명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만7천114명, 30대 1만6천388명, 50대 1만5천715명, 60대 1만1천795명, 70대 8천427명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20대는 2014년 1만1천844명에서 지난해 1만7천458명으로 47% 증가했다. 5년 전에는 환자 수가 30대, 40대, 50대보다 적었지만, 지난해에는 모든 연령층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밖에 80세 이상 고령층도 2014년 3천339명에서 지난해 6천885명으로 2배 이상의 급격한 증가세를 보였다. 이 의원은 "최근 우울증 등으로 유명 연예인의 연이은 자살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며 "특히 20대 우울증·조울증 환자의 급증은 학업, 취업 등 사회 구조적 환경에서 비롯된 문제일 가능성이 커 국가적 대책과 함께 범사회적 고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표] 국내 20대와 80대 이상 조울증 환자 현황

▲ [표] 국내 20대와 80대 이상 조울증 환자 현황     © 운영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우울증#조울증#20대스트레스#취업난#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