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 이벤트(공연 전시)

'파바로티'..위대한 테너의 생애를 영화로..내년 1월 개봉

윤영미기자 | 기사입력 2019/11/29 [15:1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파바로티'..위대한 테너의 생애를 영화로..내년 1월 개봉

세계인이 가장 사랑한 테너 루치아노 파바로티가

 클래식, 팝 등 장르를 뛰어넘어

문화계에 한 획을 긋는 선구자가 되기까지

 


[yeowonnews.com=윤영미기자] 파바로티의 생애를 담은 영화가 2020년 1월 개봉된다.  우주가 사랑한 테너 루치아노 파바로티', 라고 말한다면 좀 과장이 심하다고 할 수 있겠지만, 어쨋든 파바로티는 전세계 음악팬들의 사랑을 받은 테너임엔 틀림 없다.

 

그릐 생애를 담은 영화, 그의 무대를 담은 영화 '파바로티(Pavarotti)'가 2020년 1월 개봉을 확정했다.
 
 '파바로티'는 역사상 최초로 클래식으로 음악 차트를 올킬하며 전 세계 최고의 슈퍼스타로 우뚝 섰던 테너 ‘루치아노 파바로티’의 삶을 담은 영화다.

 

▲ 클래식, 팝 등 장르를 뛰어넘어 문화계에 한 획을 긋는 선구자가 되기까지의 파바로티의 생애를 담은 영화가....[사진=연합뉴스]     © 운영자


현재까지도 세계인이 가장 사랑한 테너로 손꼽히는 루치아노 파바로티가 클래식, 팝 등 장르를 뛰어넘어 문화계에 한 획을 긋는 선구자가 되기까지, 지금껏 알려지지 않은 거장의 삶이 생생한 영상에 담겨 기대를 한층 높이고 있다.

특히 300만 관객을 동원한 '다빈치 코드', '천사와 악마'는 물론 '뷰티풀 마인드'로 제74회 아카데미에서 작품상, 감독상, 여우조연상, 각색상 주요 4개 부문을 거머쥔 론 하워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여기에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 등으로 극장가 흥행을 이끈 유명 제작진의 참여도 눈길을 끈다. 이에 루치아노 파바로티의 실화에 생생한 숨결을 불어넣으며 새로운 재미를 전할 것으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뿐만 아니라 한 건물에 거주하는 축구광이라는 인연으로 시작된 루치아노 파바로티, 플라시도 도밍고, 호세 카레라스의 역사적인 쓰리테너 공연, 파바로티가 빗 속에서 고(故) 다이애나 왕세자비를 위해 부른 ‘돈나 논 비디 마이(Donna Non Vidi Mai)’, 파바로티의 아리아라고 불리는 ‘네순 도르마(Nessun dorma)’ 등 전율의 무대와 역사적인 사건들이 펼쳐지며 관객들을 그 시대 오페라 무대에 서 있는 듯 착각에 빠지게 만들 것이다.

누구나 빠져들게 만드는 목소리와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열정, 무대 위에서는 강렬한 카리스마, 무대 아래에선 잔망스런 매력을 지닌 전 인류가 사랑한 슈퍼스타 ‘루치아노 파바로티’의 감동적인 이야기가 담길 영화 '파바로티'는 2020년 1월 개봉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파바로티,#영화,#장르,#오페라,#축구광,#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