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냥의 시간', 충무로 대표 배우들의 폭발적 시너지!

출연 배우가 좋다고 영화가 다 좋은 건 아니지만, 그래도 배우가 좋다는 소리부터 들어야....

윤영미 | 기사입력 2020/01/08 [14:4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사냥의 시간', 충무로 대표 배우들의 폭발적 시너지!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의 만남에 거는 기대

 


[yeowonnews.com=윤영미] 폭발적 기대평과 함께 2020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자리매김한 '사냥의 시간'이 연일 화제다. 특히 충무로 대표 배우인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의 만남이 기대를 높이고 있다.

 

▲ 충무로에서 화제몰이를 하고 있는 '사냥의 시간'의 4배우...그들의 이르만 듣고도 팬들은 기대 이상의....[사진=스포츠조선]     © 운영자

 

지난 1일, 2월 개봉 확정과 함께 런칭 포스터 공개 후 '사냥의 시간'에 대한 언론 및 관객들의 기대감이 연일 계속되고 있다. 시선을 압도하는 강렬한 비주얼, 호기심을 자극하는 스토리 라인 등 개봉 전부터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최고의 화제 포인트는 지금껏 어느 작품에서도 볼 수 없었던 충무로 대표 배우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의 만남이다.

먼저 '건축학개론', '박열', '아이 캔 스피크', '시그널', '여우각시별' 등 다양한 작품을 연이어 흥행 시키며 3년만의 스크린 복귀를 알린 이제훈은 위험한 계획의 설계자 ‘준석’ 역을 맡아 지금껏 선보인 캐릭터 연기와는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스크린은 물론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개성 넘치는 연기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안재홍은 준석의 오른팔이자 분위기메이커 ‘장호’로 분해 자신만의 특별한 기술을 발휘하는 것은 물론 위험한 계획 속에서도 친구들을 웃음으로 독려하는 캐릭터로 남다른 면모를 선보일 예정이다.

'부산행'과 '기생충'으로 쌍천만 배우로 등극한 최우식은 가진 것은 의리 뿐인 반항아 ‘기훈’ 역을 맡아 친구들의 무모한 계획을 걱정하면서도 적극적으로 돕는 역할로 활약할 예정이며, 영화 '동주'로 제37회 청룡영화상 신인남우상을 수상 후, '그것만이 내 세상', '사바하', '시동' 등을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박정민은 필요한 모든 것을 알아내는 정보원 ‘상수’ 역을 맡아 친구들의 계획에 핵심 정보를 제공하는 인물로 분할 예정이다.

이처럼 매 작품 속 완벽한 연기와 흥행 신드롬,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으며 독보적인 배우로 자리한 네 배우들이 영화 '사냥의 시간'을 통해서 선보일 특별한 캐릭터 연기, 그리고 이들의 환상적인 케미스트리가 어떻게 펼쳐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영화 '사냥의 시간'은 새로운 인생을 위해 위험한 작전을 계획한 네 친구들과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이다.

 

이제훈, 안재홍, 최우식, 박정민 그리고 박해수까지 존재만으로도 기대감을 불러 일으키는 충무로 대표 배우들이 의기투합했다. 또한 영화 '파수꾼'으로 제32회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을 수상하며 전 세계가 주목한 비주얼텔러 윤성현 감독의 신작으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작품의 탄생을 알리는 영화 '사냥의 시간'은 오는 2월 개봉 예정이다.

윤영미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사냥의 시대,#이재홍,#안재홍,#최우식,#박정민,#존재,#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