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사회 > 사건

한국당 충남도당, 여성정책개발원 양승숙 원장 사퇴 촉구

선거때가 되면, 각종 고발과 폭로가 터진다. 한국 정치의 뿌리 깊은 습성. 고소 당할 일 안해야...

윤영미기자 | 기사입력 2020/02/04 [02:47]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한국당 충남도당 "직장 갑질, 양승숙 원장은 사퇴하라"

 

[yeowonnews.com=윤영미기자] 자유한국당 충남도당은 양승숙 충남여성정책개발원장의 직장 갑질 의혹과 관련해 2일 논평을 내고 "안하무인 양 원장은 각종 구태와 갑질 의혹에 대해 낱낱이 해명하고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한국당 도당은 "이미 예견된 수순이었다"며 "수면 아래에서 곪던 충남판 캠코더(캠프·코드·더불어민주당) 성골들의 구태가 마침내 터진 것"이라고 비난했다.

 

▲     © 운영자

 

이어 임명권자인 양승조 충남지사에게는 "여성정책개발원 파문에 대한 입장을 소상히 밝히고 무엇보다 무소불위 인사 전횡에 대해 도민들께 머리 숙여 사죄하라"고 덧붙였다.


앞서 충남여성정책개발원 노조는 1일 기자회견을 하고 자의적 조직개편 단행, 기획조정실장 문자 보직 해임, 관용차 사적 이용, 언론 기고문 대필 등 양 원장 관련 의혹을 제기했다. 부당한 보직 해임 과정에서의 인권 침해와 노조 비난 행위에 대해서는 충남도 인권센터에 고발 조치했다.

 

노조 기자회견 직후 양 원장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관용차 이용은 충남도가 주관하는 국제행사 준비를 위한 것으로 사적인 이용이 아니며, 칼럼도 관련 분야 연구원이 작성한 것은 맞지만 사적인 영달을 위해서가 아닌 기관 홍보 차원"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기획조정실장은 근무 시간 대비 잦은 출장과 휴가, 지각 등 이유로 보직을 해임한 것일뿐"이라며 "조직 개편은 경영권에 속하는 사안인 만큼 적법한 절차를 거쳐 단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국당#양승숙#직장갑질#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