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 연예

김수현 컴백, 새 드라마 회당 출연료 '2억 이상' 받는다

젊은 연예인이 스타가 되면 따라오는 인기와 거액의 돈..사생활이 깨끗하면 인기와 돈은 더욱...

윤영미기자 | 기사입력 2020/02/07 [18:2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수현 컴백, 새 드라마 회당 출연료 '2억 이상'

 글로벌 동영상 플랫폼 넷플릭스를 통한 판권 판매,

PPL 등 광고에 대한 부차적인 수익도 챙길듯

 

[yeowonnews.com=윤영미기자]'은밀하게 위대하게','해를 품은 달', '별에서 온 그대' 등 출연으로 톱스타 자리에 정착한 김수현의  컴백이 다시 화제몰이를 하고 있다. 여성팬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김수현이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안방극장에 컴백할 것이 확실시된 가운데 회당 출연료가 화제가 되고 있다.

 

▲    김수현이 출연한 영와나 드라마의 스칠 사진은 인터넷상에 많이 돌아다닌다. 이 사진은 풋풋한 소녀와의 키스신이 화제가 됐던 광고의 한 장면이다....[사진=CJ 푸띠젤 광고 캡쳐]  © 운영자

 

7일 김수현의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김수현이 tvN 새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복귀한다”고 밝혔다.

 

올해 상반기 방영 예정인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병동 보호사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작가가 만나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힐링 로맨스 작품이다. KBS2TV ‘저글러스’를 집필한 조용 작가와 SBS ‘질투의 화신’ tvN ‘남자친구’를 연출한 박신우 감독이 손을 맞잡았다.

 

7일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김수현은 군 제대 후 복귀작으로 결정한 tvN 새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회당 출연료로 2억원 이상을 받기로 했다고.... 

 

김수현이 그동안 주연을 맡은 드라마 ‘해를 품은 달’,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 등 다수의 작품을 성공시키면서 ‘한류 스타’로서의 입지를 다졌다는 점이 반영돼 출연료가 결정됐다.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TV 방송 외에도 글로벌 동영상 플랫폼 넷플릭스를 통한 판권 판매, PPL 등 광고에 대한 부차적인 수익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앞서 지난 2018년 방송된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 출연한 배우 이병헌이 회당 1억 5000만원의 출연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지면서 이번 김수현의 출연료가 tvN 드라마 출연료 역대 최고치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병동 보호사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작가, 이들이 만나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내용을 담은 드라마다. ‘저글러스’의 조용 작가가 집필하고 ‘질투의 화신’, ‘남자친구’의 박신우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수현,#사이코,#제대,#넷플릭스,#한류스타,#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