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사회 > 사건

신종코로나 추가 확진 없어…의심환자는 검사중인 620명

전쟁보다 무서운 전염병 확산. 최선을 다해 할 수 있는 조치를 하자. 나중에 후회하는 일 없게!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20/02/08 [10:3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신종코로나 추가 확진 없어…의심환자는 검사중인 620명 

검사 중인 의심환자는 전날(327명)보다 293명 늘었지만....

 

[yeowonnews.com=이정운기자] 최근 매일 약간명씩이라도 증가세를 보이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에 걸린 국내 환자가, 추가로 발생하지 않았다. 다만 의심환자(의사환자)는 620명으로 검사 중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8일 오전 9시 기준 이 같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발생 현황을 발표했다.

 

▲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의료진이 선별 진료실을 나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 운영자

 

국내 누적 의심환자(의사환자)를 포함한 조사 대상 유증상자는 1677명이며 이중 620명을 격리해 검사 중이다. 나머지 1057명은 검사 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뉴시즈가 전하고 있다. 

 

검사 중인 의심환자는 전날(327명)보다 293명 늘었다. 전날의 증가 폭(95명)에 비해 3배 이상 불어난 것으로, 사례정의 변경에 따른 것이다.

 

사례정의란 감염병 감시·대응 관리가 필요한 대상을 정하는 것으로, 중국을 다녀오지 않더라도 신종코로나 유행국을 방문한 이력이 있거나 원인불명 폐렴이 발생했다면 환자의 상태에 따라 의사가 의심환자로 분류하고 검사를 시행할 수 있다.

 

확진자 중 추가로 퇴원하는 사람은 없다. 24명의 환자 중 2명(2번·1번 환자)이 퇴원한 상태다.

 

 확진자 중에서는 남성이 14명(58.3%)으로 여성(10명·41.7%)보다 많았고 평균 연령은 42.04세다. 국적은 한국 20명, 중국 4명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종코로나.#확진.#의심환자,#퇴원,#감염병,#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