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사회 > 사건

중국이 한국을 비웃다.. “코로나 대응 왜 그렇게 못해?”

정부가 우습게 됐다. 무능한 정부를 국민이 비웃고, 쓸개 빠진 짓 하고 중국에 비웃음거리 되고!

윤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0/02/24 [13:09]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왜 그렇게 밖에 못히냐?”…이젠 한국 비웃는 중국
 중국 일부 공항은

한국에서 오는 항공편에 대한 특별 방역 조치를 발표

 

[yeowonnews.com=윤정은기자] 토요일인 22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 집회에 수천 명이 모였다.

 

집회를 주최한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목사는 "설령 이 자리에 와서 바이러스에 감염돼 생명이 끝난다고 해도 조국 대한민국을 지켜낼 것"이라고 말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광화문광장에 나타나 "여러분의 안전뿐 아니라 이웃의 안전과 건강까지 해칠 수 있다"며 해산을 촉구하자, 집회 참가자들은 항의하며 욕설을 퍼부었다.

 

다음 날, 중국 최대 소셜미디어 웨이보에선 ‘서울시장이 시민 해산을 권고했다가 포위 공격을 당했다(#首爾市长勸市民解散攻圍攻#)’는 검색어가 종일 화제가 됐다. 이 검색어의 누적 조회수는 4억8000만 건에 달한다. 서울시 책임자인 서울시장이 전염병 통제에 속수무책이다란 의견이 줄줄이 올라왔다.

 

"이런 경우가 뭣 주고 뺨 맞는다는 예이다. 중국 눈치 보느라 이 나라가 이 꼴이 됐는데 이제 와서 중국 원망까지 듣게 되다니, 그리고 한 술 더 떠서 한국인 입국 금지 시킨다고? 한국 정부 닭 쫒던개 지붕 쳐다보게 생겼네. 꼴 참 보기좋게 됐네" 네티즌 아이디 qwe***는 쓴소리를... 

 

▲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23일 베이징에서 공산당 관리 17만 명이 참석한 화상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중국 신화사     © 운영자

 

 중국 뉴스 서비스 앱(응용 프로그램) ‘터우탸오’가 23일 오전 웨이보 계정에 올린 관련 뉴스에는 3만 개 넘는 댓글이 달렸다. ‘그들(한국인)은 자기네가 찍은 영화 <감기>도 안봤나’ ‘서울 시민의 안전의식이 너무 약하다’ ‘국경 없는 전염병이니 한국인들은 상황을 엄중히 보길 바란다’ 등 한국의 미흡한 대처를 나무라는 내용이 상당수다.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감염자가 700명을 넘어서면서 중국 온라인에선 한국인 혐오 표현도 심심찮게 보인다. 한국 정부와 서울시의 의료물품 지원, 주중 한국대사관과 서울 롯데월드타워의 중국 응원 등에 감사를 표하던 것과는 며칠 만에 분위기가 바뀌었다. 중국 일부 공항은 한국에서 오는 항공편에 대한 특별 방역 조치를 발표했다. 한국에서 중국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유입되는 걸 막겠다는 것이다.

 

▲ 박원순 서울시장은 22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가 주최한 집회 참가자에게 해산을 촉구했다. /서울시     © 운영자


중국 정부기관인 관영 매체들은 감염자가 급속히 늘어난 다른 나라를 향해 왜 중국만큼 예방·통제 조치를 잘하지 못하냐고 지적하기도   한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산하 환구시보는 24일 사설에서 한국, 일본, 이란, 이탈리아를 언급하며 "이 나라들이 취한 방제 조치들이 충분하지 않아 우려스럽다"고 했다고 조선닷컴이 전했다.

 

앞서 이 매체의 총편집인 후시진은 21일 개인 웨이보 계정에 "한국은 다소 도박을 하고 있다"는 글을 올렸다. 한국의 전염병 방역 대응이 중국만큼 강력하지 않다고 비판하면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국#코로나#서울시장#적반하장#비판#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