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사회

코로나 확진자 어제 98명, 사망 104명, ·완치 2천909명

설마가 사람 잡는다. 이제 지구상에 설마는 없다. 항상 최악의 경우를 예상하고 조심, 또 조심을!

윤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0/03/22 [12:14]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코로나19 어제 98명, 총 8천897명…사망 104명·완치 2천909명
대구·경북 54명·수도권 26명·검역 11명 증가…평균 치명률 1.17%

 

[yeowonnews.com=윤정은기자] 22일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8천897명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98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다시 100명 아래로 떨어졌다. 신규 확진자는 19일 152명, 20일 87명, 21일 147명이었다. 신규 확진자 98명 가운데 54명은 대구·경북에서 나왔다. 대구 43명, 경북 11명이다.

 

▲ 2020년 3월 3일 국립중앙의료원 직원이 선별진료소에 의료용품을 전달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 운영자

 

수도권 신규 확진자는 서울 10명, 경기 16명 등 총 26명이다. 그 외 지역은 광주 1명, 대전 2명, 충북 1명, 충남 1명, 전남 1명, 경남 1명 등이다. 해외에서 입국해 검역과정에서 확인된 신규 확진자는 11명이다.

 

지역별 누적 확진자는 대구·경북 7천641명이다. 대구 6천387명, 경북 1천254명이다. 다른 지역은 서울 324명, 부산 108명, 인천 40명, 광주 19명, 대전 24명, 울산 36명, 세종 41명, 경기 337명, 강원 30명, 충북 35명, 충남 120명, 전북 10명, 전남 6명, 경남 88명, 제주 4명, 검역 34명 등이다.

 

확진자 중에서는 여성(61.45%)이 남성(38.55%)보다 많다. 연령별로는 20대가 2천396명(26.93%)으로 가장 많다. 이어 50대 1천691명(19.01%), 40대 1천221명(13.72%), 60대 1천132명(12.72%) 등의 순이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총 104명이다. 이날 0시 기준으로 전날 같은 시각보다 2명이 추가됐다.

 

▲     © 운영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평균 치명률은 1.17%다. 연령대별 치명률을 보면 80세 이상은 10.46%로 가장 높았고, 70대 6.22%, 60대 1.50% 등의 순이었다.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297명이 늘어 총 2천909명이 됐다. 완치율도 32.7%로 높아졌다. 연일 완치자가 신규 확진자보다 많아짐에 따라 격리 치료를 받는 확진자도 전날 6천85명에서 5천884명으로 줄었다.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은 사람은 33만명을 넘어섰다. 확진자를 포함해 33만1천780명이 검사를 받았고 이 중 30만8천343명이 '음성'으로 확인됐다. 1만4천540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매일 오전 10시에 그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코로나#확진자#감소#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