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회

SBS '박사방' 운영자 신상 전격 공개…25살 조주빈이다

대통령도 철저히 파헤치라 했다. 대학을 나왔다면 어느 대학 나왔는지 공개해라. 그래야 공개다.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20/03/23 [20:06]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SBS, 'n번방' 박사방 운영자 25세 조주빈 신상공개

[yeowonnews.com=이정운기자] 미성년자 등 여성들을 성착취한 ‘n번방’ 사건과 관련해 박사방을 운영했던 25세 남성의 신원이 공개됐다.

 

SBS는 23일 ‘8시 뉴스’에서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피의자의 얼굴과 이름을 공개한다면서 박사방 운영자는 25세 조주빈이라고 밝혔다.

 

▲ SBS가 국민의 알권리를 위해 박사방 운영자 신상을 공개했다. 출처|SBS     © 운영자

 

SBS에 따르면 조 씨는 지난 2018년 대학을 졸업했고, 정보통신을 전공했지만 글쓰기를 좋아해 학내 독후감 대회에서 1등을 하기도 했다. 학보사에서 활동하며 편집국장을 맡기도 했고 성적도 좋아 장학금도 여러 차례 탔다고 보도했다.

 

학보사에서 함께 했던 동료 학우의 증언에 의하면 조 씨가 학내에서 성 문제 등으로 일탈 행위를 한 적은 없었다고 밝혔다.

 

경찰 측은 조 씨가 졸업을 한 2018년부터 텔레그램 활동을 시작했으며 지난해 9월 텔레그램에 박사방을 만들어 성 범죄를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한편 경찰은 내일(24일)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어 조 씨의 이름과 얼굴 등 신상을 공개할지 여부를 결정한다.[스포츠서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박사방#신상공개#n방#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