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사회

조주빈, 성착취로 벌어들인 돈, 포착된 것만도 32억여원이니..

여성을 돈벌이 수단으로 그 인생을 파탄내는 인간은 극형에 처해야 한다. 사법부 또 솜방맹이 처벌?

윤은정기자 | 기사입력 2020/03/25 [11:5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성착취’ 조주빈, 암호화폐 계좌에 32억원 포착됐다

‘박사방’에 올린 후원금 계좌로 513개 지갑서 이더리움 입금

모네로 등 다른 코인도 활용…경찰, 거래소 4곳 압수수색

 

[yeowonnews.com=윤은정기자] 텔레그램에 ‘박사방’을 열고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을 대상으로 성착취 범죄를 저지른 ‘박사’ 조주빈(24)씨가 박사방 거래에 이용한 암호화폐 지갑(은행계좌에 해당)에서 수십억원에 이르는 자금 흐름이 확인됐다.

 

경찰은 조씨 집에서 압수한 1억3천만원의 현금과 함께 이 자금도 범죄 수익일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수사하고 있다.

 

"돈벌기 참 쉽네요. 어린애들 벗은 몸 보고 싶어하는 변태들이 이땅에 그리도 많다는 말인가요? 수십만원 수백만원씩 갖다 바치면서 그런 사진들이 왜 보고 싶은지 그런 번태들은 왜 근절되지 않는지 이해 할 수가 없어요. 생각만 해도 구역질이 나는구먼" 종로에서 자영업을 하는 김모씨는 두 번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매운맛을 보여줘야한다고 강조했다.

  

24일 블록체인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코리아>가 조씨가 박사방에 ‘돈을 보내라’고 공지한 암호화폐 지갑을 추적한 결과, 조씨가 박사방 운영 등에 활용한 ‘이더리움’ 암호화폐 지갑에서 최대 32억원에 이르는 자금 흐름이 포착됐다.

 

▲ 텔레그램에 ‘박사방’을 열고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을 대상으로 성착취 범죄를 저지른 ‘박사’ 조주빈(     © 운영자

 

국내 301개, 국외 80개, 개인 지갑 132개 등 모두 513개의 지갑으로부터 8825이더(이더리움 단위)가 입금된 내역이다. 조씨는 적어도 2018년부터 성착취물을 제작했고 지난해 7월부터 엔번방에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으며, 박사방 가입비로 최대 200만원가량의 암호화폐를 회원들에게 요구했다고 한겨레는 전했다.

 

경찰 수사 결과, 조씨는 총기와 마약 판매 등을 미끼로 다수의 사기 범죄를 저지르기도 했다. 경찰이 성착취를 비롯한 각종 범죄 수익 거래에 이 암호화폐 지갑이 사용됐을 가능성에 대해 수사하고 있는 까닭이다.


박사방이 유명해지기 시작한 지난해부터는 수사기관의 추적을 피하기 위해 암호화폐를 수천회에 걸쳐 쪼개고 합치는 ‘믹싱 앤 텀블러’ 기법을 사용했다. 데이터 분석업체 크립토퀀트 관계자는 “지갑의 입금 규모가 커지면서 추적을 피하는 방법을 사용한 게 감지된다. 지난해 이후 흐름을 보면 아직 발견되지 않은 다른 지갑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서울지방경찰청도 이와 관련해 최근 암호화폐 거래소 4곳을 압수수색한 것으로 확인됐다. 조씨는 당시 “가장 안전한 게 모네로 코인”이라고 밝혔다. 모네로는 박사가 초창기부터 주로 사용하던 암호화폐 지갑으로 박사의 주거래 계좌다.

 

▲  한겨레캡처   © 운영자

 

조씨가 주로 이용한 모네로를 거래한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 관계자는 “경찰로부터 조씨의 거래 내역에 대한 협조 공문을 받고 자료를 준비 중이다. 다른 거래소도 조씨 관련 협조 요청을 받은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한 보안업체 관계자는 “모네로를 거래하는 암호화폐 거래소는 거래 내역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수사기관이 요청하면 내역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조씨의 추가 범죄 은닉 수익을 찾기 위한 광범위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조주빈#암호화폐#박사방#n번방#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