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중랑구 "아빠와 친해지자!" 아빠와 함께하는 다양한 체험활동

바쁘다는 이유로 , 아빠 역할을 포기하는 아빠가 많다. 아무리 바빠도 부자유친을 게을리 하지 말자

김미혜기자 | 기사입력 2020/05/08 [19:32]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부자유친.. 아빠와 친해지자! 중랑구 아빠 클라쓰

한 달에 한 번 이상 아버지와 7~9세 자녀가 함께 체험활동 

 

[yeowonnews.com=김미혜기자] ‘부자유친’. 부모와 자식 사이는 사람이 태어나서 가장 먼저 맺는 인간관계이고, 이 세상에서 누구보다도 가장 친한 관계라고 한다. 하지만 어머니에 비해 아버지와 함께하는 시간은 부족한 경우가 많다.

이에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아버지와 7~9세 자녀가 보다 친해질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였다. 바로 중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진행하는 ‘2020 부자유친 프로젝트-중랑구 아빠 클라쓰’로, 한 달에 한 번 이상 아버지와 아이가 함께 다양한 체험에 참여하는 활동이다.

 

▲     © 운영자


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간 총 9차시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수제 과일청을 만들어보는 ‘아빠랑 요리조리’, 자연물을 활용하여 방향제를 만드는 ‘숲으로 떠나는 여행’, 자녀의 특성을 알아보고 적절한 놀이방법을 배우는 ‘아빠 클래스’,

 

봉화산 옹기테마공원에서 항아리를 만들어보는 ‘아빠랑 옹기종기’ 등 그동안 몰랐던 자녀의 속마음을 발견하고 정서적 관계를 증진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이 기다리고 있다.

단, 5월부터 6월까지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활동키트를 수령하여 각 가정에서 진행한다. 7월부터는 외부에서도 활동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참여 신청은 이메일을 통해 할 수 있으며, 아버지와 7~9세 자녀를 대상으로 선착순 10가정을 모집한다. 참가비는 무료이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중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전화(☎02-435-4149)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한편, 2007년에 개소한 중랑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다문화가족 지원, 부모 교육, 공동육아나눔터 운영, 1인가구 지원 등 다양한 가족복지서비스를 제공하여 지역주민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가정생활을 돕고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자녀 양육은 부모가 모두 참여해야 할 공동의 문제”라며, “가정의 달을 맞아 중랑구의 모든 가정이 화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미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랑구청,#부자유친,#참여,#방향제,#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