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코로나, 지역감염·해외유입 확산 '확진자 다시 50명 대로'

국민 모두가 방역본부 돼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끈질기고 악의에 가득찬 코로나를 막을 길 없으니...

윤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0/06/24 [13:56]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신규확진 다시 50명대로·11곳서 발생…지역감염·해외유입 확산

지역발생 31명·해외유입 20명…누적확진자 1만2천535명, 사망자 281명

감천항 러 선원 집단감염 여파 주목·수도권 격리환자 999명, 1천명 육박

 

[yeowonnews.com=윤정은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발병 확산세가 꺾이지 않는 상황에서 해외유입 감염 사례까아이디지 증가하면서 24일 일일 신규확진자 수는 다시 50명대로 증가했다.

 

"코로나 정말 징글 징글하다 날도 더운데 마스크 쓰는거 보통일이 아니다. 언제나 끝날일인지 우울한 날이 계속 되고 있다" 네티즌 아이디 ASS***는 요즘 살맛이 안나다고 하소연했다.

 

방역당국은 지역의 연쇄감염과 해외유입 확산을 동시에 막아야 하는 이중고의 상황에 처했다.

특히 부산 감천항 러시아 화물선 선원 집단감염 사태와 관련해 하역작업 노동자 등 국내 밀접접촉자 가운데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어 자칫 코로나19 상황은 더욱 악화할 수도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 해외유입·국내감염, 코로나19신규 확진자 증가 (CG)[연합뉴스TV 제공]     © 운영자

 

서울·대전 방문판매업체 관련 집단감염 계속…해외유입도 증가

연합뉴스에 따르면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51명 늘어 누적 1만2천535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가 50명을 넘어선 것은 지난 20일(67명) 이후 나흘만이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31명, 해외유입이 20명이다

 

지역발생 31명의 경우는 서울 11명, 경기 5명, 인천 3명 등 수도권이 19명이다. 그 외에는 대전에서 8명, 울산에서 2명, 강원·충남에서 각 1명씩 추가됐다.

 

수도권과 대전지역 신규 확진자가 많은 것은 기존 집단감염지인 서울 관악구 방문판매업체 '리치웨이'와 대전 서구 방문판매업체 3곳과 관련한 감염자가 계속 늘어나는 탓이다. 전날에도 낮 12시 기준으로 12명이 새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외유입 20명 중 12명은 입국 검역과정에서 확진됐다. 검역 이외의 나머지 8명(경기·부산·대구 각 2명, 경북·전북 각 1명)은 입국한 뒤 지역의 주거지나 임시생활시설 등에서 자가격리중 확진됐다. 지역발생과 해외유입을 합치면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수도권을 포함해 절반이 넘는 11곳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이달 들어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 집단감염 여파로 30∼50명대에서 등락을 거듭하다가 지난 20일(67명) 처음으로 60명대를 기록한 뒤 21일 48명, 22일 17명, 23일 46명으로 다소 감소했으나 다시 50명대로 올라섰다. '생활속 거리두기' 방역체계의 기준선 중 하나인 신규 확진자 '50명 미만'이 이달 들어서만 7번째 깨졌다. 이중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의 경우 이달 초 한 자릿수를 유지하다 지난 12일(13명)을 포함해 5차례 10명대 두자릿수를 기록한 후 지난 20일(31명)과 23일(30명)에는 30명선을 넘었었다.

 

전날 사망자 없어 281명…수도권 격리환자 1천명 육박

 

 

한편 사망자는 전날 나오지 않아 281명을 유지했다. 국내 코로나19의 평균 치명률은 2.24%지만 60대 2.53%, 70대 9.69%, 80대 이상 25.23% 등 고령층으로 갈수록 치명률이 올라간다.

 

전날 완치돼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22명 늘어 총 1만930명이 됐다. 격리치료 중인 확진자는 29명 늘어 1천324명이 됐는데 이중 서울 488명, 경기 353명, 인천 158명 등 수도권 환자가 999명을 차지한다. 

 

현재까지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은 누적 120만8천597명이다. 이중 117만5천817명이 음성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2만245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방역당국은 매일 오전 10시께 당일 0시를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한다.

 

 

 

 

 

윤정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코로나#확진자#집단감염#방역#비상#부산항#확산#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