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장경제

온라인 해외쇼핑한 소비자 10명중 1명 이상이 피해자다

보고도 피해보는 세상. 안 보면 당연히 피해? 인터넷 시대를 이용하고 망치려는 악덕 장사꾼 요주의!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20/07/29 [09:1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온라인으로 해외물품 산 소비자 10명중 1명 이상 "피해 봤다"

소비자원 이용실태 조사…배송·금액 관련 피해 잦아

 

[yeowonnews.com=이정운기자] 온라인으로 해외의 물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한 소비자 10명 중 1명 이상이 피해를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매 후 배송에 문제가 생겼거나 숙박 시설 결제 및 항공권 취소 시 금액 관련 피해를 본 사례가 많았다.

 

한국소비자원은 최근 1년 이내 온라인을 통해 해외 물품(500명)과 서비스(500명)를 구매한 소비자 1천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용실태 조사 결과를 29일 공개했다.

 

▲     © 운영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조사 결과 해외 물품 구매 경험자 500명 중 11.6%(58명)가 소비자 피해를 경험했다고 밝혔다. 이 중 직접 구매 과정에서 피해를 본 경우가 74.1%로, 배송 대행(12.1%)이나 구매 대행(13.8%)에 비해 많았다.

 

피해 유형(복수 응답)으로는 배송 지연과 오배송, 분실 등 배송 관련 피해가 56.9%로 가장 많았고, 제품 하자 및 불량은 43.1%로 뒤를 이었다.

 

해외 서비스 거래에서는 숙박 시설을 예약한 468명 중 16%(75명)가 피해를 봤다고 답했으며, 이 중 38.7%(복수 응답)는 결제 전 확인한 금액보다 더 많은 금액이 결제됐다고 밝혔다.

 

환불 불가 상품을 예약한 후 취소해 환불받지 못한 사례도 37.3%를 차지했다. 소비자원은 거래 당시 조건에 따라 취소를 해도 환불을 받기 어려운 경우가 있으므로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또 항공권 구매 경험자 381명 중 소비자 피해를 경험한 비율은 10%(38명)였다. 개인 사정으로 인한 취소 시 전액을 환급받지 못하거나 과다한 수수료를 내야 하는 경우(복수 응답)가 55.3%, 일방적인 항공 운항 취소·변경·지연 사례가 42.1%로 나타났다.

 

국제 거래에서 피해를 본 소비자의 16.4%는 피해 발생 시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았다고 답했다. 소비자원은 피해가 발생한 경우 국제거래 소비자 포털에서 제공하는 해외 사업자와의 분쟁 해결 절차 번역본, 이의제기 템플릿 등을 활용하고, 필요한 경우 상담을 이용할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 배송 트래킹넘버를 통해 배송 상태를 확인할 것 ▲ 배송 관련 분쟁 시 사진 등 자료를 갖춰 조속히 사업자에게 피해 사실을 알릴 것 ▲ 최종 결제 전 수수료 등 추가 비용 적용 여부를 확인할 것 ▲구매 전 해외 사업자의 약관과 취소·환불 관련 거래 조건을 꼼꼼히 살펴볼 것을 조언했다.

 

▲ 해외 물품 구매 피해 유형[한국소비자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운영자


한편, 해외 물품을 구매한 소비자들의 구매 횟수는 연평균 7.1회로 집계됐다. 이들이 이용한 해외 물품 구매 유형(복수 응답)은 구매 대행이 65.6%로 가장 많았고, 직접 구매(50.6%)와 배송 대행(40.2%)이 뒤를 이었다.

 

해외 구매를 하는 이유(복수 응답)로는 저렴한 가격(81.6%)이 가장 많이 언급됐고, 국내에서 구하기 어려운 제품을 구매하기 위해서라는 응답도 68.4%였다. 소비자들은 해외 구매 제품의 가격이 국내보다 평균 29.8% 저렴하다고 인식했다.

 

해외 서비스 거래 유형으로는 해외 숙박 시설 예약이 93.6%로 가장 많았고, 해외 항공사 항공권 구매가 76.2%, 해외 현지 시설 입장권 구매가 50%였다. 해외 숙박 시설 예약자의 91.5%와 항공권 구매자의 66.7%는 온라인 여행사(OTA) 등 예약 대행 사이트를 이용했다고 응답했다.

 

이정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해외직구#소비자피해#증가#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