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여행

국립무형유산원, 보행 약자를 위한 무장애 산책로 조성

휠체어, 유모차 등 자유롭게 통행할 수 있는 무장애 공간 조성

문정화 | 기사입력 2020/10/14 [13:20]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국립무형유산원 무장애 산책로 조감도

[yeowonnews.com=문정화]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직무대리 송민선)은 관람객이 자연을 느끼고 휴식할 수 있는 무장애 산책로를 조성한다.

이번 산책로 조성은 정부혁신의 하나로 장애인, 임산부, 노약자 등 보행 약자도 안전하고 편리하게 산책할 수 있도록 무장애 공간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무장애 산책로에는 국립무형유산원의 정체성을 갖는 전통 놀이공간과 주민들도 편하게 쉴 수 있는 쉼터와 함께 황매화, 삼색 조팝나무 등 다양한 수목도 심는다. 아울러 자연을 더 가까이 느끼며 휴식을 취하고, 휠체어나 유모차 등이 자유롭게 통행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국립무형유산원은 수화 진행·해설 등을 통해 공연하는 등 장애인 불편 해소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으며, 기존 산책로에 대해서도 누구나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정비할 계획이다.
문정화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