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서울동부구치소 확진자 1000명 넘었다…121명 추가

창피한 일이다. 소득 3만불 넘었네, 선진국이네 떠들어봐야 소용 없다. 이런 인권유린사태에 선진국은 무슨!!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21/01/03 [11:3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서울동부구치소 확진자 1000명 넘었다…121명 추가

121명 추가…총 1079명..전국 교정시설 확진자 1108명

추미애, SNS에 연이틀 사과글 올려

 

[yeowonnews.com=이정운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 사태가 발생한 서울동부구치소에서 확진자가 1000명을 넘어섰다.

 

3일 법무부와 방역당국에 따르면 동부구치소에 대한 5차 전수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날 오전 8시 기준 121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동부구치소의 누적 확진자는 총 1079명이 됐다.

 

▲ 대규모 집단 감염이 발생한 서울 동부구치소에서 233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가 761명으로 집계된 지난달 29일 서울 송파구 동부구치소에서 한 수용자가 자필로 쓴 글을 취재진에게 보여주고 있다.     © 운영자

 

뉴시스에 따르면 동부구치소는 전날 확진자를 제외한 수용자 1128명에 대해 5차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현재 7명은 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태다. 전국 교정시설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108명이다. 코로나19 확진으로 인한 격리자는 수용자 987명, 출소자 74명, 직원 26명이며, 해제자는 수용자 3명, 출소자 4명, 직원 14명이다.

 

기관별로 확진된 수용자는 총 987명으로 동부구치소 608명, 경북북부2교도소 342명, 광주교도소 19명, 서울남부교도소 13명, 서울구치소 1명, 강원북부교도소 4명이다. 강원북부교도소 직원 및 수용자에 대한 전수조사 결과, 전날 수용자 4명이 추가 확진됐다. 이들은 모두 수용률 감소를 위해 동부구치소에서 이감된 수용자들이다.

 

한편 추미애 법무부장관은 동부구치소의 코로나19 집단감염 사태와 관련해 연이틀 사과했다. 추 장관은 지난 1일 자신의 SNS에 "법무부장관으로서 임기 마지막까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하다"고 썼다

 

추 장관은 전날에도 "동부구치소의 코로나19 확산에 대해 다시 한번 국민께 송구함을 말씀드린다"며 "촘촘한 대응과 빠른 후속 조치로 추가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했다.

 

이정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동부구치소#확진자#1000명대#인권유린#살려주세요#추미애#사과#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