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경기도 5급 승진자 여성공무원 비율 39.4%…역대 최고

봐준다, 배려한다...그런 것 보다는, 실력대로, 공정하게 여성을 평가하자. 여성은 절대로 남성만 못하지 않다.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21/01/06 [06:35]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경기도, 5급 승진자 여성공무원 비율 39.4%…최고기록 또 갱신

 경기도지사 “경기도가 성평등 지수에서 모범이 되겠다”

 

[yeowonnews.com=이정운기자] 경기도의 5급(사무관) 승진자 가운데 여성공무원이 차지하는 비율이 또다시 역대 최고기록을 달성했다.

 

5일 경기도가 발표한 5급 승진예정자의 성별을 보면 전체 승진예정자 71명 가운데 여성은 28명으로 39.4%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7월 기록한 기존 역대 최고 기록인 38%를 6개월 만에 갱신했다.

 

▲     © 운영자

 

서울경제에 따르면 특히 여성 승진대상자가 거의 없는 공업·선박·시설직군을 제외하면 전체 승진예정자 52명 가운데 26명이 여성으로 절반을 차지했다. 공업·선박·시설직군에서는 19명 가운데 2명이 여성이다.

 

앞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취임과 함께 “경기도가 성평등 지수에서 모범이 되겠다”면서 “2022년까지 관리직 여성공무원 비율을 20%까지 높이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경기도의 5급 이상 관리직 여성공무원 비율은 2017년 12.3%에서 2020년말 기준 20.3%로 이 지사는 공약을 조기에 달성했다.

  

이정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명#여성공무원#승진#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