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아기 낳으면 2년간 매월 30만원"…고흥군 출산장려금 확대

윤영미기자 | 기사입력 2021/01/07 [13:2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아기 낳으면 2년간 매월 30만원"…고흥군 출산장려금 확대

 

[yeowonnews.com=윤영미기자] 전남 고흥군은 올해부터 출산 장려금을 늘리는 등 출산 장려 지원을 확대한다고 6일 밝혔다.

 

고흥군은 지난해 12월 '고흥군 출산장려 및 양육비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출산장려 지원 시책을 대폭 확대했다. 올해부터 태어나는 아이는 셋째 아이까지 매월 30만원씩 2년간 720만원을 지원한다.

 

▲ 고흥군청 전경 [고흥군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 운영자

 

작년까지 첫째와 둘째 아이는 매월 20만원씩 2년간 480만원을 지원했지만, 조례를 개정해 지원을 확대했다. 넷째 아이는 기존과 동일하게 매월 40만원씩 3년간 1천440만원을 준다.

 

전남도에서 지원하는 신생아 양육비도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인상된다. 다자녀 기준도 3자녀 이상에서 2자녀 이상으로 기준을 완화했다. 다자녀 가정에는 우대증을 발급하고 공공시설과 음식점 등에서 할인 혜택을 주기로 했다. 단 막내의 나이가 만 13세 이하여야 다자녀 혜택을 볼 수 있다.

 

출산일 현재 고흥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산모가 출산 후 산후조리원을 이용하면 30만∼100만원을 지원한다. 부부 모두 6개월 이상 고흥에 거주 중인 가정에서 셋째 애를 출산하면 신생아 육아용품 구입비 50만원을 지원한다.

 

고흥군의 합계 출산율은 2018년 1.168명에서 2019년에는 1.438명으로 늘었다.

 

 

윤영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흥군# 출산장려금#확대#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