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제

中, 머리 쓰는 '갓' 까지 '기원이 명나라라고 억지 주장'..반크

중국, 덩치값도 못하고, 창피한 줄도 모르고....이러다간 '대한민국'나라이름도 중국 것이라고 우길지도...

윤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1/02/11 [09:2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반크 "中, 머리 쓰는 '갓' 기원이 명나라라고 억지 주장"

 

[yeowonnews.com=윤정은기자] "이번에는 '갓'? 멋있다고 다 중국의 것이 아닙니다."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는 11일 이런 문구를 넣은 포스터를 제작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배포하고 있다.

 

▲ 반크가 제작한 포스터[반크 제공]     © 운영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국의 의복 '갓'을 자기 것이라고 주장하는 중국 누리꾼들을 향해 "중국의 문화 제국주의에 반대합니다"라고 경고도 했다.

 

영어와 중국어로도 만든 포스터에는 세계 최대규모 청원사이트 '체인지닷오아르지'에 올린 청원 주소(maywespeak.com/gat)도 표기됐다.

 

반크는 최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 드라마 '킹덤'에서 조선 시대 모자 '갓'이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자 중국 누리꾼들이 "중국의 것"이라고 억지 주장하는 것에 대응하기 위해 포스터를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세계적인 게임회사 댓 게임컴퍼니가 한국의 갓과 유사한 형태의 디자인으로 게임을 출시했는데, 중국 유저들이 "갓이 한국 고유문화임을 인정한 것 아니냐"고 반발하자 "갓은 명나라 왕조의 모자"(Hat of Ming Dynasty in CHINA)라고 설명한 데 따른 항의 표시라고도 했다.

 

이런 행태는 지난해 11월 한국 출시를 기념해 한복 아이템을 출시했다가 중국 유저들에게 항의를 받고 한복 아이템을 삭제한 후 서비스까지 접은 '샤이닝니키'와 유사하다고 반크는 주장했다.

 

박기태 반크 단장은 "한복, 아리랑, 김치를 중국 문화로 왜곡한 중국이 이제는 한국의 의복 '갓'을 중국 것이라고 우기고 있다"고 말했다.

 

▲ '갓이 중국의 명나라 것이라고?' 반크, 글로벌 청원[청원사이트 체인지닷오아르지 캡처]     © 운영자



 

윤정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국#갓#억지주장#국민청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