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코로나19에 걸렸던 귀네스 팰트로 "김치 먹고 건강 회복”

후안무치라는 말이 있다. 김치를 자기네 거라고 우기는 중국, 위안부를 매춘부라 한 미국 교수가 후안무치다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21/02/19 [12:17]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코로나19에 걸렸던 귀네스 팰트로 "김치 먹고 건강 회복”

 “굉장히 훌륭한 무설탕 김치와 무설탕 콤부차도 발견했다." 

 

[yeowonnews.com=이정운기자] 미국 유명 배우 귀네스 팰트로(49)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던 사실을 고백하며 건강관리 식단으로 ‘한국 김치’를 소개해 주목받고 있다. 평소 한식을 즐기는 것으로 유명한 그는 과거에도 소셜미디어에 비빔밥, 김치전 등 한국 음식을 먹는 사진을 올렸다.

 

▲ 미국 유명 영화배우 귀네스 팰트로가 지난해 10월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자택 침실에서 반려견과 휴식을 취하고 있다. 귀네스 팰트로 인스타그램 캡처     © 운영자

 

동아닷컴에 따르면 팰트로는 16일(현지 시간) 자신이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 ‘구프’에 ‘장기 디톡스로 내 몸 치유하기’라는 글을 올려 “코로나19 확산 초기에 감염됐다”고 밝혔다. 그 후유증으로 머릿속에 안개가 낀 듯 멍한 느낌이 이어지면서 기억력 감퇴, 식욕 저하, 우울증 등이 나타나는 ‘브레인 포그(brain fog)’와 만성 피로에 시달렸다고도 고백했다.

 

팰트로는 “올해 1월 신체 염증 수치가 높다는 검진 결과를 받고 이 분야의 전문가를 찾아가 도움을 받았다”며 의료진으로부터 코로나19에서 회복하는 장기적인 과정이라는 설명을 들었다고 했다.

 

팰트로는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본인이 체험한 식이요법과 생활 습관 등을 상세히 공유했다. 그는 간헐적 단식, 채식, 저탄수화물 고지방의 ‘키토’ 식단을 고수했으며 매일 오전 11시까지 금식을 하고 설탕과 술은 끊었다고 밝혔다.

 

특히 그는 “굉장히 훌륭한 무설탕 김치와 무설탕 콤부차도 발견했다. 정말 맛있다”라며 미국 내 발효전문 식품점에서 판매하는 한 김치 브랜드도 언급했다. 콤부차는 홍차나 녹차를 우려낸 물에 효모균을 첨가해 발효시킨 음료다. 콜라나 사이다를 마시지 않아도 시원한 탄산의 맛을 느낄 수 있어 건강 음료로 평가받고 있다.

 

팰트로는 “식단, 운동, 사고방식 전환 등을 통해 힘이 더 생기고 건강해졌다”며 “올해 1분기(1∼3월) 동안 이런 생활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팰트로는 평소 소셜미디어에 운동하는 모습과 명상하는 사진 등을 올리며 건강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해 왔다. 영화감독인 부친과 배우인 모친 사이에서 태어난 그는 1989년 부친이 감독한 TV 영화 ‘하이’로 연기를 시작했다. ‘위대한 유산’ ‘아이언맨’ ‘어벤져스’ 시리즈 등에 출연했다. 1999년 ‘셰익스피어 인 러브’로 아카데미영화상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이정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팰트로#코로나#감염극복#김치#건강 회복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