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치 > 정당

서울시장 선거, 안철수 대 박영선? 현재 안 41.9% 박 39.9%"

누가 이기든 진짜 여성을 위하는 것이 뭔지 아는 사람, 그리고 뭔지 아는 정당에 찍어야 한다는 대의명분...

윤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1/02/21 [22:02]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서울시장 양자대결…안철수 41.9% 박영선 39.9%"

PNR리서치 조사…박영선-나경원도 오차범위

 

[yeowonnews.com=윤정은기자]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의 양자대결 구도에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경선후보에 오차범위 내 격차로 앞선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1일 나왔다.

 

PNR리서치가 머니투데이와 미래한국연구소 의뢰로 지난 18∼19일 서울시민 814명에게 '내일 안 대표와 박 후보가 맞붙을 경우 어느 후보를 지지할지'를 물은 결과, 안 대표에게 투표하겠다는 응답이 41.9%였다.

 

▲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예비후보 - 국민의당 안철수 예비후보[연합뉴스=여원뉴스특약 자료사진]     © 운영자

 

연합뉴스에 따르면 박 후보를 뽑겠다는 응답은 39.9%였다. 2.0%포인트 격차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4%포인트) 이내다.

 

국민의힘 나경원 경선후보가 야권 단일후보로 나서는 경우에는 박 후보가 42.9%로 나 후보(38.0%)를 오차 범위 내에서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민의힘 오세훈 경선후보와의 양자대결에선 박 후보가 41.5%의 지지율로 오 후보(31.6%)에 10%포인트 가까이 우세했다.

 

이번 선거의 의미를 묻는 질문에는 '여당 심판을 위해 야당에 힘을 실어줘야 한다'는 응답이 48.5%, '국정 안정을 위해 여당에 힘을 실어줘야 한다'는 응답이 40.0%로 각각 조사됐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윤정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시장#박영선#안철수#양자대결#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