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종로구, 자연친화적이고 아름다운 집 어디에 있나요?

김석주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09:17]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종로에서 제일가는 ‘잘 가꾼 집’ 찾아요

자연친화적이고 아름다운 지역사회 조성 위해 잘 가꾼 집 신청 받아

 

[yeowonnews.com=김석주기자] 종로구는 단독 및 다가구, 다세대 주택 내 다양한 공간을 정성스럽게 ‘잘 가꾼 집’을 찾아 2014년부터 시상하고 있다. 

올해에도 「제8회 종로구 잘 가꾼 집」을 선정해 자연친화적이고 아름다운 지역사회 조성에 힘을 보태고, 이웃과 더불어 사는 밝은 동네를 조성하고자 지난달 15일부터 참가 신청을 받는 중이다.


대상은 주택 내 다양한 공간을 꽃과 나무 등으로 잘 가꾼 집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창의적인 디자인으로 볼거리를 제공하는 주택 주변 환경과 조화를 이루며 경관이 뛰어난 주택이다. 기존에 잘 가꾼 집으로 선정됐던 주택도 재신청이 가능하다.

신청 및 추천은 주택 소유자 및 관리자, 이웃주민 등이 할 수 있다. 방법은 6월 11일까지 대상 주택의 전경, 정면, 측면 등이 담긴 사진 및 신청서 등을 주거재생과 주거환경개선팀을 방문해 제출하거나 담당자 전자우편으로 보내면 된다.

구는 오는 6월 중 현장답사를 진행하고 오는 7월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잘 가꾼 집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8월과 9월엔 시상식 개최 및 작품 전시 또한 예정돼 있다 신청과 관련해 보다 자세한 사항은 구청 홈페이지내 공지사항 게시판을 참고하거나 주거재생과로 직접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종로구는 지난해에도 도심 속 녹색 공간 확산에 기여하는 ‘2020 잘 가꾼 집’을 선정해 시상했다. 그 결과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은 곳은 ‘북촌로12길 20-8’ 주택으로 이곳은 한옥과 기왓장 등을 활용한 조경이 근사하고 종로에 어울리는 따뜻하고 편안한 경관을 형성했다는 평을 받았다.


김영종 구청장은 “잘 가꾼 집 선정사업을 통해 우리 골목길은 우리가 가꾼다는 인식이 주민들에게 확산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잘 가꾼 집을 발굴하고 시상하여 지역사회 곳곳에 자리한 자연친화적이고 아름다운 집들을 알리고, 마을공동체 회복에 앞장서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석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예쁜집#잘가꾼집#한옥#아름다운집#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