政·經·社

여성의 가사노동가치 연간 361조원…GDP대비 무려 24.3%

여성의 가사노동을 소흘히 취급하면 벌 받는다. 남성들이 그동안은 일방적으로 행복했지만...

김석주기자 | 기사입력 2018/10/08 [21:0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가사노동 가치, 첫 국가통계 나왔다…시간당 1만569원
 1인당 가사노동가치 연간 711만원…통계청 첫 추산

 

▲   가사노동 가치, 첫 국가통계 나왔다…시간당 1만569원  © 운영자


음식준비나 자녀돌보기, 청소 등 가사노동의 가치가 2014년 기준 연간 361조원으로, 명목 국내총생산(GDP) 대비 24.3%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됐다.

 

"여성의 가사노동을 어찌 돈으로 계산할 수가 있겠는가? 하지만 돈으로 계산할 수 없는 여성들의 가사노동이 너무도 당연시 됐고 하찮은 일로 여겨져 온것도 사실이다, 요즘은 전업주부라할지라도 아내에게 집에서 하는일이 뭐 있냐고 다그치는 철없는 남편들은 없겠지만 이제는가족의 행복을 위해 남성들도 가사노동에 적극 참여할 일이다" 교육공무원 A씨는 말했다

 

1인당 가사노동의 가치는 연간 710만8천원으로 집계됐으며, 3인 가구의 가사노동가치는 2천100만원, 4인 가구는 2천800만원가량 된다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8일 통계청이 처음 발표한 '가계생산 위성계정'에 따르면 2014년 가계생산은 378조원으로 5년 전보다 33.3% 증가했다.

 

▲  연합뉴스   © 운영자

 

이중 음식준비, 청소, 자녀돌보기 등 무급 가사노동의 경제적 가치는 360조7천억원으로 5년 전보다 90조1천억원(33.3%) 증가했다. 가사노동의 가치는 1999년 144조9천950억원에서 2004년 201조3천20억원, 2009년 270조6천200억원 등으로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가사노동의 가치는 명목GDP 대비로는 24.3%에 달했다. GDP대비 가사노동의 가치비율은 2004년 23%, 2009년 23.5%으로 상승했다. 1인당 가사노동의 가치는 1999년 311만원, 2004년 418만7천원, 2009년 548만8천원, 2014년 710만8천원으로 역시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로, 15년 만에 2배 이상으로 뛰었다.

  

김대유 통계청 소득통계개발과장은 "이를 가구원수별로 환산하면 3인 가구에서 소비되는 무급 가사노동의 가치는 2천100만원, 4인 가구는 2천800만원가량으로 추산된다"고 말했다. 무급 가사노동은 가계구성원에 의해 생산된 가사 및 개인서비스 생산으로 시장거래 없이 자신의 가계구성원 또는 다른 가계구성원들에 의해 소비되는 가사노동을 말한다.

 

통계청이 가사노동의 경제적 가치를 추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가사노동의 사회적 가치가 상승함에 따라 유엔에서 시장에서 판매 가능한 재화나 서비스를 집계하는 국민계정과 별개로 가계생산 위성계정 작성을 권고하고 있기 때문이다.

 

통계청은 생활시간조사, 고용형태별 근로실태조사, 가계동향조사 등을 기초자료로 활용해 만15세 이상 인구의 가사노동가치를 추계했다. 냉장고, 세탁기 등 고정자본소모는 17조3천억원으로 5년 전에 32.3%인 4조2천억원 늘었다.

 

가계생산에 음식준비나 청소 등 가계 내 가사나 개인서비스 생산의 재료로 이용되는 소비지출액의 총계인 중간소비(116조1천억원)를 더한 총산출은 494조 1천억원으로 5년 전보다 32.6% 증가했다.

 

김 과장은 "생산 활동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무급 가사노동을 처음으로 화폐 가치화함으로써 소득측정 대상 영역을 확대하고 소득통계를 보완했다"면서 "무급 가사노동의 적절한 인정과 평가를 통해 성장·복지정책 수립과 평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사노동가치#여성노동남성의3배#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