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트럼프 "김정은과 관계 좋다…27~28일 베트남서 정상회담"

트럼프는 문재인대통령에게 감사해야 한다. 이 세기의 회담을 주선한 주인공은 문통이니까....

김석주기자 | 기사입력 2019/02/07 [01:0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트럼프 “北 김정은과 관계 좋아…베트남서 2차 정상회담 할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5일(현지 시각) 신년 국정연설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2차 미·북 정상회담이 오는 27~28일 베트남에서 개최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5개월 동안 포로들이 돌아왔고 미사일들이 더이상 상공에서 날아다니지 않는다"며 "개인적인 의견이지만 내가 대통령이 되지 않았다면 우리는 지금 북한과 큰 전쟁을 하고 있었을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아직 많은 할 일이 남아 있지만 김정은과 나의 관계는 지금 좋다"고 했다.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19년 2월 5일 의회 하원 회의장에서 국정연설을 하고 있다 (백악관)     © 운영자

 

앞서 미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트럼프 대통령이 국정연설을 앞두고 텔레비전 앵커들과 만나 오찬을 가진 자리에서 2차 미·북 정상회담이 베트남에서 열릴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다만 베트남의 어느 도시에서 열리는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현재 유력 후보지로는 다낭과 하노이가 거론되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럼프#국정연설#김정은#관계좋아#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