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리틀야구단 감독들, “성 접대에 폭행까지” 꿩 먹고 알까지

이런 인간들이 세상을 더럽게 하고 있다. 허기야 주니까 받았겠지.. 준 사람도 문제는 문제다

이정운기자 | 기사입력 2019/02/07 [12:0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틀야구단 감독, 학부모 폭행·성접대 의혹…경찰 수사 착수
 

서울의 한 리틀야구단 감독이 학부모를 폭행하고 금품을 수수했다는 고소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28일 리틀야구단 학부모 2명으로부터 감독 A씨에 대한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 중이라고 7일 밝혔다.

 

▲ 채널A캡처    © 운영자

 

고소장에는 A씨가 리틀야구단 학부모들로부터 관행적으로 상품권 등을 받아 왔고 유흥업소 비용과 성 접대도 받았다는 내용이 담겼다.

 

고소인들은 또 A씨가 야구단 운영에 문제를 제기한 학부모를 폭행했고, 이에 항의한 학부모의 자녀가 야구단에서 제명됐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야구단 소속 학생 등을 빠르면 이번 주 내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리틀야구단#감독#성접대#폭력#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