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女家部

文대통령, 여가부 차관에 김희경 문화부 차관보 임명

김미혜기자 | 기사입력 2019/02/07 [20:06]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文대통령, 여가부 차관에 김희경 現 문체부 차관보 임명
靑 "김 차관, 다양성 존중하는 성평등 포용사회 차질없이 이행"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신임 여성가족부 차관에 김희경(52) 현재 문화체육관광부 차관보를 임명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이날 오후 이러한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김 대변인은 "김 차관은 언론인, 아동 인권·청소년 활동가, 문체부 차관보를 거치면서 축적한 소통 능력과 조직관리 역량을 토대로 다양성을 존중하는 성평등 포용사회 실현이라는 국정과제를 차질없이 이행해 나갈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신임 여성가족부 차관에 김희경(52) 현재 문화체육관광부 차관보를 임명했다.    © 운영자

 

전북 김제 출신의 김 차관은 전북사대부고를 거쳐 서울대 인류학과를 졸업했다. 미국 로욜라메리마운트 대학에서 경영학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동아일보 차장을 거쳐 한국세이브더칠드런 사업본부장을 역임했다. 이주배경청소년지원재단 이사를 거쳐 문체부 차관보로 발탁됐다.

 

김 차관은 자신의 저서 '이상한 정상가족'을 통해 부모와 자녀로 이뤄진 핵가족을 이상적 가족의 형태로 간주하는 '정상가족' 이데올로기로 아이들이 고통받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1월 김 차관의 저서를 읽은 뒤 출판사를 통해 격려 편지를 전달한 바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가부차곤#저자사랑#문대통령#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