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굿파트너' 베테랑 스타변호사 장나라 X 신입변호사 남지현

배우들의 연기, 스토리, 그리고 시재적 배경 등이 드라마 성공의 비결이라는데, 이 드라마는...

김영미 | 기사입력 2024/06/29 [15:17]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네이버

'굿파트너' 베테랑 스타변호사 장나라 X 신입변호사 남지현

이 짜릿한 조홥이 저지르는, 스페셜 ‘워맨스’ 포스터 공개

7월 12일(금)에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는... 

 

 

[yeowonnews.com=김영미 기자] ‘굿파트너’ 장나라, 남지현이 ‘단짠’ 워맨스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러 나섰다. 

 

  © 운영자

 

오는 7월 12일(금)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극본 최유나, 연출 김가람, 기획·제작 스튜디오S·스튜디오앤뉴) 측은 28일, 차은경(장나라 분)과 한유리(남지현 분)의 특별하고 화끈한 공조가 기대되는 스페셜 ‘워맨스’ 포스터를 공개했다. 

 

 

‘굿파트너’는 이혼이 ‘천직’인 스타변호사 차은경과 이혼은 ‘처음’인 신입변호사 한유리의 차갑고 뜨거운 휴먼 법정 오피스 드라마다. 인생 계획에 없던 뜻하지 않은 이별을 마주한 사람들, 가정을 해체하는 순간에 벌어지는 빅딜과 딜레마를 ‘현실적’이고 ‘직접적’으로 담아낸다.

 

 

냉혹한 인생 밸런스 게임에서 차선 중의 최선을 선택하려는 이혼변호사들의 유쾌한 고군분투가 공감과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

 

 

대중에게 잘 알려진 최유나 이혼전문변호사가 직접 집필을 맡았고, ‘알고있지만,’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뱀파이어 탐정’ 등 감각적이고 섬세한 연출로 호평받은 김가람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공감력 높은 ‘찐’ 휴먼 법정 오피스물을 완성한다.

 

 

장나라가 변신한 ‘차은경’은 17년 차 베테랑 이혼전문변호사다. 모두가 부러워하는 ‘워너비’ 스타변호사지만 직설적이고 까칠한 인물. 인생 격변의 기로에서 자신과 정반대인 신입변호사 한유리와 부딪히고 연대하며 큰 변화를 맞는다.

 

 

남지현이 열연을 펼칠 ‘한유리’는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사회초년생 신입변호사다. 회사의 이익이 우선인 효율주의 차은경과 시도 때도 없이 충돌하며 성장해 나간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페셜 워맨스 포스터는 화끈하게 부딪힐 상극변호사 차은경과 한유리의 활약을 기대케 한다. 먼저 머리부터 발끝까지 한 치의 흐트러짐 없는 베테랑변호사 차은경의 카리스마가 시선을 압도한다.

 

 

냉철하고 자신감 넘치는 눈빛에서 그의 남다른 내공을 짐작게 한다. 차은경의 곁에 선 한유리의 당찬 눈빛도 눈길을 끈다. 소송 파일을 든 야무진 손길에서 신입변호사의 패기가 느껴진다.

 

 

효율주의 ‘베테랑’ 차은경과 ‘불도저’ 신입변호사 한유리는 가치관, 경험치, 성격, 이혼 사건을 바라보는 시점까지 달라도 너무 다른 인물. 한 곳을 응시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 이어진 ‘최고의 이혼쇼를 보여주자’라는 문구는 다름을 극복하고 하나의 목표를 향해 연대해가는 상극 변호사의 ‘단짠’ 워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린다.

 

 

무엇보다 장나라, 남지현의 화끈한 시너지에 이목이 집중된다. 김가람 감독은 장나라와 남지현 배우의 케미스트리에 대해 “백 점 만점에 백만 점이다. 사건에 대한 견해 차이로 충돌하는 상황부터 회를 거듭할수록 끈끈해지는 과정까지 다채로운 관계성을 탄탄하게 끌어나가는 능력이 대단하다”라고 극찬했다.

 

 

이어 “장나라 배우의 카리스마와 남지현 배우의 강직함이 차은경, 한유리 캐릭터에 싱크로율을 더하는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조합이다”라면서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또 김가람 감독은 “차은경과 한유리가 서로 자극을 주고 영향을 받으면서 성장하고 협력하는 모습에 집중했다”라고 연출의 주안점을 덧붙이며 기대를 더했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굿파트너’는 오는 7월 12일(금)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김영미의 다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eowon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굿파트너 #카리스마 #강직함 #캐릭터 #싱크로율 #성장 #협력 #여원뉴스 관련기사목록